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러시아 월드컵은 최악의 성희롱 월드컵?

러시아 월드컵 성희롱 논란이 갈수록 가열되고 있다. 월드컵 개최지에서 생방송 중인 외국 여기자들이 러시아 남성들로부터 기습키스를 당하거나 소셜미디어 상에서 성적인 희롱의 대상이 되는 일이 이어지고 있기 때문이다. 결국 독일 ..

러시아 월드컵은 최악의 성희롱 월드컵?

러시아 월드컵 성희롱 논란이 갈수록 가열되고 있다. 월드컵 개최지에서 생방송 중인 외국 여기자들이 러시아 남성들로부터 기습키스를 당하거나 소셜미디어 상에서 성적인 희롱의 대상이 되는 일이 이어지고 있기 때문이다. 결국 독일 ..

태국 동굴 실종자 13명 찾아낸 영국인 다이버 2명

태국 동굴 속에 열흘동안 실종돼있던 13명을 처음으로 찾아낸 영국인 다이버 2명이 전 세계 언론들의 집중 조명을 받고 있다. 화제의 주인공들은 다이버 존 볼랜던과 리처드 스탠턴이다. 이들은 동굴 속 물길 깊숙히 잠수해들어가 지..

사우디 왕세자,부호들 재산압수해 다빈치 그림 구매?

경매사상 최고가인 4억5030달러(약4929억원)를 주고 르네상스시대 거장화가 레오나르도 다빈치의 '살바토르 문디'를 실제 구매한 사람은 사우디아라비아의 실세인 모하메드 빈 살만 왕세자라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7일(현지..

프리드먼이 본 트럼프 "무식하기 짝이 없는 멍청이"

'렉서스와 올리브 나무' '세계는 평평하다' '베이루트에서 예루살렘까지' 등 많은 저서로 국내는 물론 세계적으로 많은 애독자들을 거느리고 있는 토머스 프리드먼 미 뉴욕타임스(NYT) 칼럼니스트가 6일(현지시간) 예루살렘을 이..

예루살렘은 어느 나라 땅인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국제사회의 우려에도 불구하고 6일(현지시간) 예루살렘을 이스라엘 수도로 선언했다. 국제사회가 인정하는 이스라엘의 공식적인 수도는 텔아비브이지만, 이제부터 미국은 이스라엘이 주장하듯 예루살렘을 수도..

바람 잘 날없는 레바논..사우디-이란 싸움에 고래등 터진다

사드 알하리리 레바논 총리가 지난 12일에 한 '자진사퇴' TV 인터뷰의 진의를 둘러싸고 논란이 갈수록 뜨거워지고 있다. 13일(현지시간) CNN은 하리리 측근 소식통이 "일이 어떻게 돌아가고 있는지 알 수없다"고 말했으며,..

이란 영화계에도 개방 훈풍 불까

핵협상 타결로 이란의 개혁,개방이 가속화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이란 영화계에도 과연 개방의 훈풍이 불어닥칠 수있을지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란은 아바스 키아로스타미, 자파르 파나히, 아쉬가르 파라디, 모흐센 마흐말바프..

이란産 무함마드 전기영화 개봉박두 ... 시아 대 수니 갈등 폭발?

프랑스 만평주간지 샤를리 에브도 테러사건의 충격이 아직도 생생한 가운데 이슬람교 창시자인 무함마드를 주인공으로 내세운 영화가 오는 여름 전 세계 극장에서 선보인다.이슬람교가 무함마드를 형상화하는 것을 타부시하고 있기 때문에 이..

멕시코영화 부흥 이끄는  '쓰리 아미고스'

"재능넘치는 멕시코인들이 역사를 만들고 있다." (페냐 니에토 멕시코 대통령) 아카데미영화상에서 멕시코 출신 감독들이 2년 연속 감독상을 휩쓸면서,멕시코 영화의 저력에 새삼 세계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지난해 아카데미영화상에..

영국 할레오케스트라의 유쾌한 실험

"일단 음악회에 와서 자유롭게 음악을 즐기세요. 입장료는 공연이 끝난 후 내고 싶은 만큼 내세요." 157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영국의 할레 오케스트라가 오는 9월 6일 공연에 ‘입장료 후불제’란 파격적인 방식을 시도할 예정이어..

혼돈의 그리스를 가다

그야말로 번갯불에 콩굽듯이 , 느닷없이 4박 5일 그리스를 다녀왔습니다. 첫 인상은? 물론 국민투표를 앞두고 좀 어수선하기는 했지만 외국인의 눈에는 그래도 평온해 보였습니다. 기업들이 하루아침에 망해서 온갖 물건들이 거리로 쏟..

'100년의 기록' -중동사가 버나드 루이스 자서전

중동역사에 관심을 가지고 있다면,결코 피해갈 수없는 이름이 바로 버나드 루이스이다. 현존하는 최고의 중동역사가이자 저술가이며, 에드워드 사이드와 그 유명한 ‘오리엔탈리즘’논쟁을 벌인 주인공이기 때문이다. 그의 책은 이미 국내에..

'알제의 여인들'을 통해 본 미술품 경매의 이모저모

지난 5월 11일, 미국 뉴욕 크리스티 경매에서 현대 미술품 경매의 새로운 역사가 작성됐다. 파블로 피카소의 유화 ‘알제의 여인들( 1954~55년작)’이 1억7936만5000달러(약 2010억원)에 낙찰돼 미술품 경매 최고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