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평범한 듯하면서도 묘하게 마음을 울리는 영화..

감독과 배우들이 12년동안 매년 일정한 날짜에 만나서 영화를 조금씩 찍어나갔다는 '메이킹'과정보다도

삶에 대한 링클레이터의 따뜻하고 위안이 되는 시선이 더 인상적인 영화.

영화 속의 엄마(패트리샤 아케트)의 외침 , " 인생을 이만큼 살면 뭔가가 더 있는 줄 알았어"란 말이 오래도록 마음에 남아 아릿한 통증을 느끼게 만드는 영화

 

<6살 소년에서 18세 청년이 되기까지, 영화와 함께 성장한 극중 소년 메이슨 , 그리고 배우 엘라 콜트레인>

 

영화의 마지막 부분에서 흐르던 , '패밀리 오브 더 이어'의 '히어로(Hero)'

드라마 '괜찮아 사랑이야'에서도 흐르던 그 노래 .

 

https://www.youtube.com/watch?v=mHeK0Cwr9sg&feature=player_detailpage

 

"Hero"

Let me go
I don't wanna be your hero
I don't wanna be a big man
Just wanna fight with everyone else

Your masquerade
I don't wanna be a part of your parade
Everyone deserves a chance to
Walk with everyone else

While holding down
A job to keep my girl around
And maybe buy me some new strings
And her and I out on the weekends

And we can whisper things
Secrets from our American dreams
Baby needs some protection
But I'm a kid like everyone else

So let me go
I don't wanna be your hero
I don't wanna be a big man
I Just wanna fight like everyone else

Ooooohh

So let me go
I don't wanna be your hero
I don't wanna be a big man
I Just wanna fight with everyone else

Your masquerade
I don't wanna be a part of your parade
Everyone deserves a chance to
Walk with everyone else


 


Posted by bluefox61

댓글을 달아 주세요